컨텐츠로 건너뛰기

친구가 보내온 사진중 한장

지난해 10월 친구가 미얀마에 가서 찍어온 사진입니다. 수이산도 사원서 본 바간의 일몰이라고 하네요. 이 미얀마 프로젝트가 잘되어야 중국에도 놀러온다는데 잘 되기를 멀리서나마 기원해 봅니다.

2007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개의 댓글

트랙백 및 핑백

  1. 친구가 미얀마 즐기기 책을 냈습니다 « 正中龍德

댓글은 닫혔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