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오랜만에 양꼬치를 먹었습니다

오늘 오랜만에 양꼬치를 먹었습니다.
위의 사진은 꼬치를 굽는 모습입니다. 석탄으로 각종 꼬치를 구워서 내줍니다. 가격은 하나에 싼것은 1위안 비싼것은 5위안 정도합니다.

서너사람이 실컷먹어도 100위안정도면 충분합니다.

너무 맛있습니다.

2005/11/08 – [北京故事] – 오늘 저녁은 양꼬치

Advertisements
아직 덧글이 없습니다.

답글 남기기

댓글을 게시하려면 다음의 방법 중 하나를 사용하여 로그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