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북경 지하철 자동집표기가 9일부터 가동됩니다

당초 지난달에 개통하기로 한 요금자동화시스템(AFC, Automatic Fare Collector)이 오는 9일부터 본격적으로 가동됩니다.

이미 이카통카드를 가지고 계시면 이것으로 타는역, 내리는 역 모두에서(한국하고 똑같지요) 카드를 긁어주시면 됩니다.
북경에 여행오시는 분은 자동발매기에서 2위안을 내고 표를 구입하시면 됩니다. 자동판매기는 1위안짜리 동전과 5위안, 10위안 지폐가 사용가능합니다. 만약 이 표를 잃어버리면 내리는 역에서 1위안의 표제작비용을 포함해서 모두 3위안의 비용을 내고 내리시면 됩니다.

이 시스템이 도입됨으로 해서 사람이 팔던 종이표가 30여년만에 자취를 감추게 됩니다. 혹 기념품이 필요하시면 미리 표를 한장 사서 간직하는것도 나쁘지는 않을것 같습니다.

공항전철도 곧 개통할듯 한데 개통시기가 발표되면 관련내용을 올리겠습니다.

Advertisements
2개의 댓글 댓글 게시
  1. 드디어 되는군요. 일단 만세입니다^^

    그런데 요즘 지하철역 가보셨나요? 짐 검사기부터 시작해서, 경찰이 무작위로 사람을 잡아서 호구조사를 하고 있더군요. 흐음…올림픽 대비라는 것은 알겠습니다만 조금 너무하는게 아닌가라는 생각이 듭니다.

    좋아요

    2008년 6월 7일
    • 물병도 못가지고 탄다고 하니 올림픽기간만 지나면 될듯… 우리가 이해해줘야할듯….

      좋아요

      2008년 6월 7일

답글 남기기

댓글을 게시하려면 다음의 방법 중 하나를 사용하여 로그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