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sbs 신징빠오(新京报) 1면 톱 장식

우리나라 관련기사가 중국신문의 1면 톱에 올라오는 일은 여간해서는 드뭅니다. 해외소식란에는 촛불시위라던가 독도문제라던가 해서 종종 톱에 오르는 일이 있습니다.

지난달 말경에 sbs에서 올림픽 개막시 리허설 장면을 몰래 촬영해서 보도한 일이 있었습니다. 이 일때문에 국제올림픽조직위원회, 베이징올림픽조직위원회, 중국정부가 엄청난 충격에 빠졌습니다.

한마디로 요약하자면 “있을수 없는 일이 발생했다” ” 올림픽 역사상 최초의 일이다” 등입니다. 여기다 중국의 네티즌 90%도 sbs의 행위에 대해 비난을 쏟아내고 있습니다.

근데 이번일이 처음은 아니고 지난 2004년 아테네 올림픽에서도 있었던 모양입니다. 그러나 그때는 개막식에 참여했던 사람이 몰래 촬영해서 조그만 매체에 제공해서 결국 올림픽 중계에서 불이익을 받았다고 합니다.

중국이 이번 올림픽에 공을 엄청나게 들이는데 sbs에 뒤통수를 한방 먹은 모습입니다.

Advertisements
아직 덧글이 없습니다.

답글 남기기

댓글을 게시하려면 다음의 방법 중 하나를 사용하여 로그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