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청명한 하늘과 밤하늘의 별이 너무 좋습니다

영하로 떨어지는 기온을 보아서는 이제는 늦가을이라고 하기엔 좀 그렇고 겨울이라고 해야겠지요.

요즘 마당에 나가서 하늘을 쳐다보면 구름 한 점 없는 청명한 하늘이 너무 좋습니다. 한밤에도 담배를 피우려고 나가서 하늘을 바라보면 카시오페아, 오리온, 북두칠성등의 별자리가 마치 손에 잡힐듯 가깝습니다.

베이징이라서 내몽고 초원처럼 별이 쏟아질 듯 많지는 않지만 우주와 교감할 만큼 공기도 신선하고 너무 좋습니다.

낮이나 밤이나 하늘을 한번 쳐다보십시오. 수많은 별들을 바라보면 인간이란 나약하고 미약한 존재지만 너무 소중한 존재라는 생각이 듭니다.

Advertisements
4개의 댓글 댓글 게시
  1. 밤슬맘 #

    밤하늘을 올려다 본지가 언제 인지…
    생각해보니 그러네요.ㅎ

    좋아요

    2008년 11월 26일
    • 가끔씩 하늘을 보고 살면 좋을것 같습니다.

      좋아요

      2008년 11월 26일
  2. 살다보니 하늘을 보기가 어렵네요. 아침에도 저녁에도 길거리에서는 목적지를 향해 가기 바쁠 뿐이고… 그만큼 여유가 없어진 탓이겠죠.

    좋아요

    2008년 11월 29일

답글 남기기

댓글을 게시하려면 다음의 방법 중 하나를 사용하여 로그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