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시우쉐이 짜가시장 지하상점 7곳 영업정지

어제 오전에 베이징의 짜가 시장의 대표주자인 시우쉐이시장에 단속반원들이 들이닥쳐 몸싸움을 거쳐 7곳의 상점을 폐쇄했습니다.

샤넬 루이비통 프라다 버버리 구찌등 5개회사의 위임을 받은 회사의 고소로 지하의 7곳 점포가 영업정지를 먹었다고 하네요.

이곳에서 가짜를 팔지않는 가게가 거의 없는것에 비추어보면 재수없는(?)곳이 신년부터 철퇴를 맞았다고 해야겠네요. 앞으로 짜가 구하기가 베이징에서 조금 더 힘들어 질 것 같네요.

더 자세한 소식은 신징빠오를 이용하시길…

Advertisements
6개의 댓글 댓글 게시
  1. 좀 우습네요. 유명한 짝퉁시장에서 가짜 판다고 몇 곳만 골라 영업정지라니. 눈 가리고 아웅이… 따로 없네요.

    좋아요

    2009년 2월 3일
    • 바다에 있는 물고기를 다 잡을 수 있나요. 그물에 걸리는 놈만 잡는 거지요.

      좋아요

      2009년 2월 3일
  2. 뒷돈을 건내지 않은 곳만 후닥닥..해버린게 아닐가요? ㅋㅋ

    좋아요

    2009년 2월 4일
    • 앞으로는 저작권에 대한 단속을 더 심하게 할듯합니다. 일회성 행사로 끝나지 않을것입니다.

      좋아요

      2009년 2월 4일
    • 모두 사라지면 쇼핑 재미가 반감될것 같은데….

      좋아요

      2009년 2월 5일
    • 중국에서도 하루 빨리 모든 짝퉁이 사라져야 하는데여..ㅋ

      좋아요

      2009년 2월 5일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