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궤양약을 지어서 다려먹었습니다

그동안 지병(십이지장궤양)으로 고생을 많이 했는데 이게 요즘들어 신경을 많이 써다 보니까 다시 속이 아파서 그동안 중약, 방제를 배운 지식으로 약을 지어 먹어야 겠다는 생각을 하고 오늘 동네에 있는 동인당에 가서 5첩을 지어왔습니다.

일단 5첩을 먹어보고 예후를 봐 가면서 가감해서 더 먹어야 할지를 결정해야겠습니다.

오늘 약을 먹다 생각해 보니까 중의공부를 하면서도 여지껏 한약이라고는 어릴때 보약을 한모금[ref]이것도 맛이 너무 쓰서 한모금 먹고 말았습니다.[/ref] 먹어본 기억밖에 없었습니다. 원래 서양약이던 한약이던 약을 별로 좋아하지 않습니다만 궤양을 앓아보신분은 알겠지만 새벽의 그 고통은 안 당해본 사람은 잘 모릅니다.

이번에는 병의 뿌리가 뽑힐지 아닐지 지켜봐야겠습니다.

Advertisements
5개의 댓글 댓글 게시
  1. 이런.. 저도 요즘 신경쓰는 게 늘다 보니 위염을 앓고 있습니다.. 쾌차하시길 빕니다.

    좋아요

    2009년 4월 4일
    • 궤양 위염 이런것들은 스트레스가 원인일때가 많은데… 마음을 비우고 살아야 하는데…. 고맙습니다.

      좋아요

      2009년 4월 4일
  2. 중국침구의 일인자 王修身의사님이 제자를 받는 원칙이 자신몸으로 침을 매일 실험할수있는 용기를 가진자더군요 ..
    환자보다는 본인이 체험하는게 훨씬더 좋은 배움이 될수도 있으니 병도낮으시고 의술도 쌓으시길 바랍니다 ..

    관련뉴스 알려드릴께요
    御医绝学急觅年轻门徒
    http://www.6park.com/news/messages/16881.html

    좋아요

    2009년 4월 11일

트랙백 및 핑백

  1. 십이지장 궤양의 고통에서 벗어나다 | 正中龍德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