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맹해차창 1999년 보이전차 (숙차)

이제까지는 보이차가 생겨도 그냥 마시고 기록 같은걸 남기지 않았습니다. 앞으로는 보이차가 생기면 웬만한 내용들은 기록해 두고 다음에 마시는 차와 이전의 차가 어떻게 다른지를 기록해 두고자 합니다.

어제는 설날이라 누나집에 가서 놀다가 왔습니다. 매형이 최근에 선물받은 보이차 2가지를 주시더군요. 제가 보이차를 좋아해서 염치불구하고 그냥 넙죽 받아왔습니다.

하나는 생차인데 긴압하지 않은 상태의 산차형태의 차이고, 다른 하나는 바로 오늘 소개할 맹해차창에서 1999년에 나왔다는 보이전차입니다. 보이차를 즐겨먹지만 대개는 최근 3~4년 사이의 것들만 사먹게 되지 10년정도된것들은 가격도 가격이려니와 구해 먹기도 쉽지는 않습니다. 물론 돈만 넉넉하다면 상황은 달라지겠지요.

일반 보이차는 동그랗게 긴압해서 만드는데 사진속의 차는 벽돌처럼 만들어서 전차라는 이름이 붙었습니다.

뒷면의 모습입니다.


탕색입니다. 그동안 먹어왔던 어떤 보이숙차보다도 탕색이 좋습니다. 얼마전에 남호시장의 보이차 가게에서 100위안을 주고 사온 생차는 탕색이 맑지못하고 뿌옇더랬습니다. 아주 안좋은 제품을 저에게 팔아넘긴것이지요. 나쁜차의 선례로 간직하고 있습니다. 이 생차도 시간이 되면 소개해 보겠습니다.

엽저의 모습입니다. 숙차라 엽저가 저렇습니다. 이 보이차의 맛은 맹해차창에서 나온 최근 보이차의 맛과도 약간 다르면서 부드럽게 잘 넘어갑니다.  솔직히 이렇게 오래된 차를 아주 가끔씩만 맛봐서 입맛이 좀 헷갈리기도 합니다.

3개의 댓글 댓글 게시
  1. 중국에 계시는분들은 임시방편으로 구글의 버즈를 사용하시면 사진을 보실수 있습니다.

    좋아요

    2010년 2월 15일
  2. 사진이 보고 싶네요..ㅎㅎ

    좋아요

    2010년 2월 15일
    • 중국에서는 flickr가 차단돼서 잘 안보입니다. 사진을 그냥 올리면 전송량 초과를 감당하기가 힘들어서 flickr를 이용해서 사진을 올리는데…. 좀 고민이네요.

      좋아요

      2010년 2월 15일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