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상완(上脘) 중완(中脘) 하완(下脘) – 위통시 반드시 찾아야 하는 “삼검객”

복부의 배꼽위로 5촌, 4촌, 2촌 떨어진 곳에 3개의 혈자리가 있습니다. 이것의 위치에 따라 상,중,하완이라고 합니다. 삼국지의 도원결의에서 3형제가 나이별로 형 아우를 나눈것과 같습니다. 이 혈자리에서 상,중,하는 위치에 따라 나누어서 큰 의미는 없습니다. 단 완(脘)이라는 글자가 중요한데, 완은 위(胃)를 가르킵니다. 옛날사람들은 “위는 태창(太倉)으로 삼황오제의 곳간이다”라고 했습니다. 태창은 무엇일까요? 관직명입니다. 옛날에 태창은 황제를 대신해서 양식을 관리했습니다.

중의에서 비위를 창름지관이라고 하는데 우리몸에서 후방에 위치한 주방(소화기관)입니다. 상,중,하완은 위의 상,중,하부를 표시합니다.

상완은 위의 상부로 분문(賁門)에 대응합니다. 분문은 식도에서 위로 연결되는 입구에 해당되는 통로입니다. 상완혈은 이 자리를 가르키는데, 우리가 빨리 먹거나, 많이 먹거나 또는 다른원인으로 위가 늘어나거나 구토, 딸꾹질등의 치료에 좋습니다.

중완혈은 위의 중간부분, 즉 위의 몸통부분입니다. 비위질병의 치료에 효과가 좋습니다. 비위질병의 상용혈자리이기도 합니다. 현대연구에 의하면 중완혈 자리를 자극하면 위의 운동이 더욱 강해지고 유문(幽門)을 잘 개방하고, 위가 처지는것을 원래대로 복원해 준다고 합니다. 게다가 인체의 면역력을 높여주고 식세포의 작용을 활성화 시켜줍니다.

하완혈은 위의 아래쪽 부분으로 위와 소장이 연결되는 만곡부를 말합니다. 위는 소화기관으로 음식물을 잘게 쪼개는 기능을 합니다. 마치 우리가 과일즙을 내기 위해 짜내기 위해서는 먼저 과일을 과도를 사용해서 잘게 잘라야 하는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진정한 소화과정은 소장에서 완성되어 집니다. 하완혈 위치는 위로 들어온 음식물을 소장으로 전달하는 역할을 하는 소장의 입구입니다. 위에 들어온 음식물이 잘 소화되지 않아 아래로 내려가지 못하는 데서 생기는 배가 더부룩한 증상, 위통, 구토등에 좋은 혈자리입니다. 게다가 위의 아래부분에 위치하고 있기 때문에 중기부족으로 인한 위병 즉 위하수등의 증상을 개선하는데도 효과가 있습니다.

상중하완 “삼형제”는 위윗부분에 일직선으로 위치하고 있으며 비위를 지키는 호위무사로 비위와 관련된 질병을 치료하고 방어하는 작용을 합니다. 위의 충실한 경호대인 셈이지요. 그래서 위와 관련된 질병 각종 위장약에 감초처럼 등장하는 위통, 헛배,위산과다등에는 이 삼형제의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그야말로 이런 증상들을 일망타진해 버립니다.

이 삼형제를 동시에 자극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뜸입니다. 격강구라는 방식을 사용합니다. 격강구는 생강을 아주 얇게 썬뒤 동전 정도의 두께정도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이 얇게 썬 생각을 상중하완에 놓고 그 위에 뜸을 떠서 열기가 혈자리에 전달되도록 하면 됩니다.이렇게 뜸을 뜨면 생강의 즙이 혈자리 피부에 침투해서 치료작용을 하게됩니다.

우스개 이야기로 위가 건강한지 그렇지 못한지를 조사할 필요가 없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현대생활에서 위장병의 발병율이 상당히 높습니다. 그래서 위장병과 관련된 약들이 차고 넘칩니다. 이렇게 넘치는 약중에서 어떤 약이 자신에게 맞을지 알수 있겠습니까? 가장 안전한 약은 “위를 튼튼하게 하는 삼검객”으로 우리 몸위에 있습니다. 우리 몸의 혈자리는 모두 단방향이 아닌 쌍방향으로 조절작용을 합니다. 찬곳은 따듯하게 보해주고, 따뜻한 곳은 차게해줍니다. 최종목적은 균형을 잡기 위한 방향 즉 위의 건강을 지킬수 있도록 해줍니다.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