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중용中庸 제17장

공자가 말했다. “위대한 순임금은 진실로 큰 효자다! 그는 성인의 높은 덕을 갖추고 천자의 존귀한 자리에 머물러 천하의 부를 사용하였다. 돌아가신 뒤에는 사람들이 종묘를 만들어서 제사를 지냈다. 이 제사는 자자손손 대대로 영원히 모셔졌다. 그래서 큰 덕을 가진 사람은 반드시 그에 맞는  지위를 얻고, 반드시 그에 맞는 봉록을 얻고, 그에 맞는 명예를 얻고, 반드시 그에 맞는 천수를 누리게 된다. 그래서 대자연이 만물을 만들어 낼 때는 반드시 재료의 본질을 가지고 판단해서 그것을 배양한다. 그래서 재목을 심고 재배하여 그것을 제대로 키우고, 시들어진 나무는 덮어버린다. 《시경 대아 가락》편에서 말했다. ‘화합하여 안락한 군자의 높은 덕이 밝게 빛난다. 군자는 백성과 관리들이 서로 화합하고 평안하게 함으로써 하늘로 부터의 복록을 받는다. 하늘이 그를 보우해서 그에게 천자의 명을 줌으로써 영원한 복록을 누리게 된다.’ 이러므로 큰덕을 가진 사람은 반드시 천명을 받는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