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끝도 없는일 깔끔하게 해치우기’를 두번째 읽고 있습니다

끝도 없는 일 깔끔하게 해치우기10점
데이비드 알렌 지음, 공병호 옮김/21세기북스(북이십일)

맥을 사용하면 좋은 점이 GTD 프로그램이 풍부하다는 점입니다. 저도 이것저것 사용해 보다 최근에는 Things를 주로 사용중입니다. 이 GTD 프로그램을 잘 활용하기 위해 ‘끝도 없는일 깔끔하게 해치우기’를 읽고 있습니다.

이전에 한번 읽었고 요즘 다시 한번 더 읽고 있습니다. 어떤 책을 단기간에 두번씩 읽는 일은 드문일입니다.

2개의 댓글 댓글 게시
  1. 책 커버가 변경되었나보네요… 저도 괜찮게 읽던 책인데….

    좋아요

    2012년 10월 21일
    • 개정판이 나오면서 표지도 바뀐걸로 알고 있습니다.

      좋아요

      2012년 10월 21일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