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기본학설 – 예방

예방의 목적은 질병의 소멸을 통해 건강을 보장하는데 있다. ‘내경’에는 일찌기 “성인은 병이 발생되기전에 미리 치료한다. 병이 나타난뒤 약을 쓰는것은 가뭄이 심하자 우물을 뚫는것과 같고 전투전에 미리 병사를 준비하지 않으면 이미 늦어버린 것이다. ‘내경’의 이러한 예방사상의 지도로 개인위생과 공공위생의 지식이 쌓여왔다. ‘천금방’등의 서적에도 이미 이러한 내용이 기재되어 있다. 현재까지 중의예장의 기본정신으로 중시되고 있는것이다.

첫째로 옛날사람들은 질병의 발생을 어떻게 인식했을까. 매일먹는 음식과 거주하는 곳 외에도 자연계의 기후변화와도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보았고 몸의 체력이 약하고 강함이 주요 원인이라고 생각했다.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먼저 정력을 충실하게 하고 다음으로 외부로부터 들어오는 나쁜기운을 막아야 한다고 생각했다. ‘내경’에서 “

아직 덧글이 없습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