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기 전에는 징조가 반드시 나타납니다

얼마전에 아픈 후배 병문안을 다녔습니다. 우리몸은 문제가 생기기전에 반드시 우리에게 미리 사인을 보내지 바로 아픈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문제는 이런 사인을 우리가 무겁게 받아들이도록 사전지식이나 몸의 상태를 잘 알아야 하는데 대개는 무시하다가 삽으로 막을일을 가래로도 못 막게 일을 키우기 일쑵니다.

평소에 자기 몸을 잘 살펴서 일상적인 상태를 잘 느껴야 몸에 이상이 발생하면 알아채기가 쉬울것입니다. 저는 예방에 관심이 많아서 혈자리라든가 건강관련 글들은 예방에 주안을 둬서 글을 올립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