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베이징이야기’ 카테고리의 글

치엔먼 前门 국가대극원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Advertisements

베이하이공원北海公園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경산공원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후하이공원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청더(열하)의 피서산장

오래전 청더(승덕)-열하-의 피서산장에서 찍은 사진들입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피서산장 호수

몇년전에 피서산장에 갔을때 찍은 사진입니다. 피서산장은 베이징 북쪽의 청더라는 곳에 있습니다.

중국 비자신청시 초청장이 필요합니다

최근 언론에서 중국 비자가 강화되었다고 해서 중국대사관 사이트에 가서 비자시청시 구비서류를 찾아보니 다음과 같이 나옵니다.

1. 중국 외교부로부터 권한을 받은 기관의 초청장 또는 초청확인서
2. 비자신청서
3. 여권용 사진1매, 명함1장
4. 여권 원본
5. 중국측 호텔의 예약확인서, 왕복항공권 또는 연결 항공권

과거에는 1번 서류는 필요 없었던걸로 기억하는데 아마 여행사에 신청하면 여행사에서 알아서 처리해 주겠지요. 명함도 왜 제출해야 하는 건지 참 의문입니다. 중국의 경우 교류도 점점 많아지고 하는데도 불구하고 무비자입국은 고사하고 과거에 제출하지 않았던 서류까지 제출하라고 하니 퇴보해도 한참 퇴보하는것 같습니다.

중국 있을때 저는 제주위에 불법체류하는 분을 전혀 보지 못했는데 더러 이런 분들이 계신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입국조건이 까다로워지면 오히려 불법체류가 근절되는게 아니라 더 많아지지 않을까 걱정되기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