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12시진 건강법’ 카테고리의 글

해(亥)시 – 새로운 생명을 낳는 시간

해(亥)시는 밤 9시부터 11시까지의 시간입니다. 이 시간대의 당직은 삼초경이 담당하고 있습니다. 삼초에서 초(焦)는 아래위 두부분으로 나눌수 있는데 윗부분은 작은새를 아래부분은 불(火)을 의미합니다. 아래는 불이 있고 그 위에 작은새가 있으니 결국 작은새가 불태워지는 형국입니다. 그래서 삼초는 소양에 속하며 소화입니다.

중의내에서도 이 삼초를 둘러싸고 여러가지 해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삼초가 우리몸의 빈곳이라 우리몸의 많은 장기들을 삼초가 모두 포함하고 있다고 보기도 합니다. 그래서 상초는 심장과 폐, 중초는 비와 위, 하초는 간과 신장이라고 합니다.

또다른 사람들은 우리몸의 오장육부의 사이에서 그들을 연결해서 매달고 있는 기관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런것들에는 막, 근육, 지방등이 있어 이런것들이 삼초에 해당한다고 생각합니다. 삼초가 잘 통하면 건강하지만 그렇지 못하면 병이 생긴다고 보았습니다.

해(亥)는 하루르 12개의 시간대로 나눌때 가장 마지막이기도 하지만 “설문해자”에서도 제일 마지막에 나오는 글자이기도 합니다. “설문해자”는 일(一)로 시작합니다. “설문해자”에서 해(亥)자를 보면 위에 일양과 일음이 있고 아래에는 집에서 남녀가 누워있는데 여인은 아이를 임신한 모습입니다. 이것은 생명이 시작되는 새로운 표지로 이것이 바로 해(亥)의 본뜻입니다.

서양에서 다양한 생물종에 대한 연구를 통해 밝혀낸 사실중 하나는 밤 10시가 성교하기에 가장 적합한 시간이라는 사실입니다. 왜 이시간이 성교에 가장 적합한 시간이냐면 술시에 마음에 이미 기쁨을 얻었습니다. 마음의 기쁨을 얻은후에는 좀더 나아가 육체또한 기쁨을 얻었습니다. 마음과 몸이 둘이 아닙니다. 마음이 기쁘면 몸도 덩달어 기쁩니다. 그래서 이시간대가 남여가 음양을 합하기에 가장 적합한 시간입니다. 잠을 자는것과 아이를 양육하는 것은 모두 같은 일입니다. 이것은 모두 생명에게 휴식과 양식을 줘 새로운 에너지가 솟구치게 합니다. 그래서 생명이 새로운 탄생의 단계로 나아가게 만듭니다.

“황제내경”은 우리에게 우리몸은 무위함과 스스로 해결하는 시스템을 가지고 있다고 알려주고 있습니다. 우리가 이런 무위와 자족적인 본성에서 멀어질때 반드시 우리몸에 병이 생기게 됩니다.

Advertisements

술(戌)시 – 나의 몸과 교류하는 시간

술(戌)시는 저녁 7시부터 9시까지의 시간입니다. 이 시간대에는 심포경이 담당합니다. 서양의학에는 심포라는 개념이 없습니다만 중의에는 심포라는 특별한 개념이 있습니다. 중의에서 심장을 군주기관이라고 합니다. 심장은 나쁜기를 받지 않습니다. 그렇다면 이 군주기관인 심장을 대신하는 개념이 필요한데 이개념이 심포입니다. 심포경은 심장바깥에서 출발해서 겨드랑이 아래를 지나 손을 따라 중지에 까지 이릅니다. 중지가 마비되는 경우는 심장에 문제가 생긴것입니다.

중국고대에는 저녁 7시부터 9시까지를 “음기가 왕성하고, 양기는 다 닳는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이시간대에는 남자들은 여자와 함께 같이 놀아야 한다고 했습니다. 옛날사람들의 놀이방법은 오늘날과는 다릅니다. 밤이되면 등불을 밝혀야 했지만 기름값이 비싸 불을 잘 밝히지도 못했습니다. 옛사람들의 이시간대에 오락은 주로 수다떨기였습니다. 다음시간대인 해시의 성생활을 준비하는 시간이었습니다. 먼저 마음의 쾌락을 얻은뒤에 다시 몸의 쾌락을 즐겼습니다.

우리의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10분”의 시간이 두군데 있습니다. 하나는 매일 나의 몸과 교류하는 시간입니다. 눈을 감고 명상의 시간을 가질때입니다. 이 십분동안이 우리에게 온전한 휴식을 가져다 줍니다. 다른 십분은 자신의 생명에 가장 중요한 사람과 교류하는 시간입니다. 가정에서 자신의 배우자와 심도있는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입니다. 이 십분은 무척중요합니다. 가정의 평화를 유지할뿐만 아니라 자신의 건강을 지키는 길이기도 합니다.

유(酉)시 – 원기를 보하는 시간

유(酉)시는 오후 5시에서 7시까지의 시간대입니다. 이 시간대에는 신(腎)경락이 담당하고 있습니다. 신장은 정(精)기를 저장하고 있습니다. 정(精)이란것은 돈과 같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어떤것이라도 살수 있고, 어떤것이라도 변화시킬수 있습니다. 우리몸의 세포조직에 문제가 생기면 정(精)이 출동해서 그 세포를 변화시키거나 도와줘 인체에 부족한 부분을 채워줍니다. 그래서 정(精)은 우리몸에서 창조력을 가지고 있는 에너지입니다. 그것은 우리 생명활동을 유지시키는 가장 기본적인 물질입니다.

어린아이들은 대체로 꿈이 원대합니다. 커서 뭐가 될지 물어보면 각자 원대한 꿈을 이야기합니다. 왜 그럴까요. 신(腎)은 중의에서 “인,의,예,지,신”중에서 지(智)이자 우리의 의지를 주관하는 기관입니다. 어떤이의 의지나 지력이 크고 작은가는 신의 정기와 관련이 있습니다. 어린아이는 신의 정기가 충분하기 때문에 의지가 특별히 원대합니다. 나이가 들면 돈벌어서 생계를 유지하고 하루하루 생활에 지쳐서 꿈도 없어지고 의지도 약해집니다. 이런것들은 실제로 신장의 정기가 부족해서 그렇습니다.

12지 동물중 유는 닭에 해당합니다. 닭은 화의 기운을 가지고 있습니다. 신은 북방의 강력한 물기운으로 닭과 신장은 같은 현상을 가지고 있습니다. 역경에서 물의 괘상은 중간에 양괘가 아래위로 음괘가 있는 형상인데 이것은 음중에 진짜양을 가지고 있는 형상입니다. 이 진짜양은 물이 간직하고 있는 화의 기운과 같습니다.

닭은 알레르기를 일으키기 쉬운 음식이라고 인식되어져 왔습니다. 이건 닭이 열을 잘 발산시켜서 그렇습니다. 닭이 이런 진양을 간직하고 있어서 화기운이 나옵니다. 일반적으로 닭을 먹을때는 백숙으로 만들어 먹는 경우가 많습니다. 왜냐면 닭은 양에 속하는 동물이라 화기운을 물에다 풀어줍니다. 이에 반해 오리는 어떻게 먹을까요. 오리는 차가운 동물이라 먹을때는 구워서 먹습니다. 이렇게 구워먹지 않고 그냥 먹으면 바로 설사를 하게됩니다. 이렇게 동물의 성질에 따라 그 먹는 방법도 달라지게됩니다.

신(申)시 – 우리몸의 신진대사가 활발해 지는 시간

신(申)시는 오후 3시에서 5시까지의 시간대로 방광경이 담당하고 있습니다. 방광경은 우리눈옆의 정명혈자리에서 시작해서 머리위로 올라간뒤 머리뒤로 해서 우리몸의 뒷부분을 거쳐서 발가락에서 멈춥니다.

이렇게 머리를 거쳐가는 경락이라 아주 중요합니다. 신시에는 우리몸의 기와 혈이 뇌에 잘 공급됩니다. 그래서 학습이나 업무효율이 가장 높은 시간대이기도 합니다. 옛말에 “아침에 수업을 받고, 저녁에 복습한다”라고 했는데 아침에 공부하고 저녁에 복습하는것으로 하루의 공부가 끝남을 이릅니다. 이 시간대에 훈련을 하면 우리의 기억력이 강화됩니다. 그래서 신시가 공부하기에 가장 좋은 시간입니다. 기업이라면 이 시간대에 중요한 일을 하거나 회의를 한다면 효율이 최고도로 올라갈것입니다. 만약 업무효율이 떨어지거나 건망증에 시달리는 분들은 틀림없이 방광경에 문제가 생긴분들입니다.

중의에서도 두통은 간단한 문제가 아닙니다. 두통으로 중의병원에 가게되면 의사는 틀림없이 머리 어떤 부분이 아프냐고 물어봅니다. 앞머리 부분이냐 양쪽이냐 아니면 뒷머리쪽이냐고요. 머리 양측면이 아픈 두통은 담경의 문제이고, 좌측의 편두통과 우측의 편두통은 원인이 다릅니다. 왼쪽은 간이, 오른쪽은 폐가 주관합니다. 그래서 왼쪽의 편두통은 간혈의 문제이고, 오른쪽의 편두통은 폐기의 문제입니다. 이마쪽의 두통은 위경의 문제입니다. 머리 안쪽의 두통으 간경의 문제고 머리뒷부분의 두통은 바로 방광경의 문제입니다. 이렇게 머리아픈것만 해도 중의에서는 그 아픈부위에 따라 원인이 다르다고 봤습니다. 원인이 다르기 때문에 약도 다르게 처방됩니다.

소변을 시원하게 잘보면 방광경의 기가 충족된걸로 봅니다. 방광경은 진액을 저장하고 외부의 나쁜기운을 막아주는 역할을 합니다. 또 방광은 신장과 표리관계에 있습니다. 만약 소변이 잘 통하지 않는다면 신장에 문제가 생긴겁니다. 아이들과 노인이 소변볼때 하나의 현상이 있는데 그것은 바로 머리를 터는데 있습니다. 노인과 아이가 머리를 터는 원인은 다릅니다. 아이들은 신기부족으로 소변을 볼때 완전하게 잘 조절이 되지 않아 기가 아래로 쏠려서 머리를 털게됩니다. 노인들은 신기부족에다가 기혈까지 허해서 아래쪽의 일이 머리에 까지 영향을 미칩니다.

소변볼때 중요한 양생원칙은 이빨을 꽉 깨무는 것입니다. 신장은 뼈를 주관합니다. 치아는 신의 정이 밖으로 표현된것입니다. 치아는 뼈중에 가장 조밀하고 견고한것으로 기가 최고도로 수렴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치아가 좋고 나쁜가는 신장의 기운과 관련이 있습니다.

방광경은 우리몸의 경락중 가장 깁니다. 신은 또 12지중 동물로는 원숭이입니다. 원숭이는 위아래로 뛰어오릅니다. 위로는 가장높은곳에 아래로는 가장 낮은곳에도 갈 수 있습니다. 이것이 원숭이의 성질이자 방광경의 모습입니다. 방광은 진액을 저장합니다.

입술이나 입안이 마르는 건조증은 특히 노인들에게서 많이 볼 수 있습니다. 입과 입주위의 수액대사는 모두 신장이 주관합니다. 그래서 건조증을 만나면 신음허로 여겨서 음허를 보충해도 건조증이 낫기는 커녕 더 심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우리몸의 신장은 못이나 연못과 같습니다. 이 물들이 위로 올라가기 위해서는 태양의 기화작용이 필요합니다. 방광경의 기화작용이 태양의 기화작용과 같습니다. 방광경의 기화작용이 원활할때는 신장의 물이 위로 잘 올라가서 우리입안에 수액을 공급하지만 만약 그 기화작용이 문제가 있을때는 양기가 부족해서 신장의 물이 위로 올라가지 못해 입과 입술이 마릅니다. 그래서 이럴때는 신장의 양기운과 방광경의 기화작용에 주목해야 합니다.

미(未)시 – 아름다움에 대한 동서양의 개념 차이

미(未)시는 오후 1시부터 3시까지의 시간입니다. 이 시간대에는 소장경이 활동합니다. 중의이론에서 소장을 “受盛之官,化物出焉”이라고 합니다. 이 의미를 쉽게 말하자면 많은 돈을 벌었다고 해서 몽땅 자기자신만을 위해 사용할수는 없습니다. 반드시 사회를 위해 환원해야 합니다. 소장은 비위에 의해 위에서 한번 소화작용을 거친 음식물들의 정화를 흡수해서 다시 우리몸의 각 기관에 보내주는 역할을 합니다.

오후 1시에서 3시까지는 소장경이 담당해서 우리몸은 소장경을 통해 영양분을 흡수하는 시간이라 우리는 오시에 반드시 점심을 먹는게 좋습니다.

심과 소장은 표리관계에 있습니다. 표는 양이고 리는 음입니다. 양에 문제가 생기면 음에도 문제가 생깁니다. 또 음에 문제가 생기면 양에도 문제가 발생합니다. 앞에서 심장은 군주의 기관에 해당한다고 말씀드렸습니다. 심은 나쁜것을 받지않고 흩어버립니다. 그래서 심장병의 최초단계에서는 소장경상에 문제가 나타납니다. 임상에서 어떤 환자들은 매일 오후2시를 전후해서 가슴이 답답하거나 가슴이 두근거려서 병원에 가서 검사해 봐도 심장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는 답을 듣게 됩니다. 소장은 양에 속하고 가장 바깥쪽에 속하는 경락에 속합니다. 바깥쪽의 민감한 부분에 문제가 생긴다면 안쪽의 심장에도 반드시 문제가 생긴다고 보아야 합니다.

오후 1시에서 3시사이에 우리얼굴이 붉어지거나 가슴이 답답한 사람들은 심장병을 조심해야 합니다. 이런 경우는 개인차는 있겠지만 심장과 밀접한 연관이 있습니다.

미시에 대응되는 시간대의 동물은 바로 양입니다. 미시에는 소장경이 활동하고 소장의 주된 기능은 흡수에 있습니다. 한자의 아름다울 미(美)라는 글자는 양(羊)이라는 글자에 큰대(大)를 합쳐서 만들어진 글자입니다. 미(未)는 맛을 주관합니다. 동양인과 서양인의 미에 대한 개념은 이렇게 다릅니다. 동양인 특히 중국인들은 아름다운것을 입과 배의 욕망이 채워지는것에 두었습니다.

오(午)시 – 잠깐의 낮잠이 신체에 활력을 줍니다

최근 보도에 의하면 구글같은 회사에서는 낮잠을 공식적으로 장려하고 인정하고 있다는 것을 보았습니다. 동양의학 전통이 살아있어야 할 한국에서는 회사들이 일반적으로 점심시간을 한시간정도 밖에 주질않아 밥먹고 잠깐 휴식을 취하기도 쉽지는 않습니다. 제가 다니는 중의대는 점심시간이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2시간 30분입니다. 오늘은 왜이렇게 낮잠이 좋은지를 살펴보려 합니다.

이미 서양의 과학자들은 수면하기에 최적인 두개의 시간대를 찾아냈는데 하나는 오전 1시쯤, 다른 하나는 오후 1시쯤입니다. 이시간대를 전후해서 잠을 이루게 되면 정력이 충만해지고 정신이 맑아집니다. 그러나 오후 시간대의 잠 이걸 오수라고 부르는데 이 오수는 15분에서 1시간이내가 적당합니다. 이 시간보다 많이 잠을 자면 밤시간대에 잠을 이루기가 어렵습니다. 전문가들에 의하면 매일 30분정도 낮잠을 자면 심장병의 발생율이 30%정도 떨어진다고 합니다. 특히 중년 노년층대의 분들에게 더욱 좋습니다.

점심도 12시부터 점심시간이라고 하면 대략 제가 회사다닐때는 20~30분쯤부터 점심먹을 준비태세에 돌입해서 10분전이나 12시가 땡하면 점심식사에 돌입하지만 점심은 12시 30분쯤에 드시는게 몸에 가장 좋습니다. 많은 분들이 식사를 한뒤 휴식을 취하는데 오히려 이를 바꿔서 먼저 잠깐 동안의 낮잠을 즐긴뒤 식사를 하는게 좋습니다. 점심 뿐만 아니라 식사후 바로 잠을 자게되면 소화계통에 영향을 줘서 소화관에 교통정체 현상이 생기게 돼 비위병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오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까지의 시간입니다. 이 시간대에는 심(心)경이 담당합니다. 이 오시에는 음의 기운이 생기는 시간으로 음양이 교체되는 시간대입니다. 그래서 자시와 마찬가지로 음양의 변화에 적응하는 시간으로 오시에도 우리몸은 휴식을 원합니다. 그래서 옛날사람들은 자시와 오시를 아주 중요하게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기공하는 사람들은 자오공이라고 해서 자시와 오시를 중요하게 여겼습니다. 이시간대는 심신상교의 시간대로 심신상교의 능력이 강하면 우리는 더욱 건강해집니다. 심신상교는 심의 화기운이 아래로 내려가고 신의 물 기운이 위로 올라가는 것을 말합니다.

자시에도 언급한것처럼 심신상교를 이루는데 가장 좋은 것이 수면입니다. 그래서 자시에는 수면을 오시에는 휴식(낮잠)을 취하는게 좋습니다. 이것외에도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심신상교를 경험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하나는 뭔가에 한대 맞으면 눈에 별이 번쩍돌고 정신이 바짝듭니다. 이 순간의 시간에 심신상교 상태가 된것입니다. 다른 하나는 주사(또는 침)를 맞을때 그런 현상을 경험합니다. 이런경험을 한 사람들의 병세는 빨리 호전됩니다. 바로 한순간에 심신상교 상태를 이뤄서 그렇습니다.

오(午) 십이지중에서 말에 속합니다. 말은 어떤 특성을 가지고 있습니까? 중약중에 아교(阿膠)라는게 있습니다. 이 아교는 산동성의 검은당나귀와 아정이라는 우물로 오랜시간 다려서 만듭니다. 말과 나귀는 어떤점이 다를까요? 중국고대문화에 의하면 말은 불의 성질을 가지고 있고, 나귀는 물의 성질을 가지고 있습니다. 말은 이렇게 성질이 불같은 동물입니다. 우리의 심장과 같이 끝없이 도약하면서 쉬지를 않습니다. 아교의 중요기능은 수렴하는데 있습니다. 그래서 나귀의 껍질을 오래 다려서 만듭니다. 나귀는 물의 성질을 가지고 있고 물은 수렴하는 기능이 있습니다. 그런데 아교를 만들때 나귀가 아니라 말을 사용한다면 어떨까요? 말의 성질인 화는 흩어지는 성질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아교의 수렴하는 기능을 낼수 없어 약으로서 사용할 수가 없게됩니다.

사(巳)시 – 우리몸 곳곳으로 영양분이 전달되는 시간

사(巳)시는 오전 9시부터 11시까지의 시간대입니다. 이 시간대에는 비(脾)경이 활동하는 시간대입니다.

진시에 먹은 아침이 사시에는 소화되어 우리몸의 곳곳으로 보내지는 시간이 바로 사시입니다. 중의에서는 비와 위를 떼어놓고 생각하기는 어렵습니다. 비와 위는 일양일음에 서로 표리관계에 있습니다. 비위는 우리의 식량창고입니다. 신(腎)이 우리가 부모로 부터 물려받는 선천의 기라고 한다면 비위는 우리가 음식물을 섭취해서 우리몸의 동력으로 삼는 후천의 기를 주관하는곳이 바로 비와 위입니다. 그래서 비위를 상하게 되면 모든 병이 이것으로 부터 생긴다고 합니다.

비(脾)의 주요기능은 운화(運化)입니다. 비와 폐는 중의에서 모두 태음에 속합니다. 태음이라고 하는것은 분배하는 기능이 있습니다. 폐는 우리몸 전체에 기혈을 공급합니다. 비는 우리가 섭취한 음식물의 영양분(기혈)을 근육과 살로 보내줍니다. 이런 비의 기능은 폐와 비교해서 폐에 앞서 이뤄지는 초기작업에 속합니다.

이외에도 비는 우리몸의 살과 근육을 주관하는 장부입니다. 비의 기능이 원할하면 살과 근육이 발달하지만 그반대로 비의 기능이 정상적이지 못하다면 입술을 통해 정상적이지 못함을 알려줍니다. 비의 운화기능이 정상적이라면 우리의 입술은 적당히 도툼하고 윤기가 흐르지만 그렇지 못하다면 입술이 쪼그라들거나 바짝 마르게 됩니다. 우리가 자주 말하는 중증근육무력증은 실제로는 비에 병이 생겨 만들어진것입니다. 또 노인들에게서 자주 보게되는 눈꺼풀이 아래로 처지는 현상도 실제로는 눈꺼풀 역시 비가 주관하는것으로 비의 근육과 살을 주관하는 기능에 문제가 생긴것입니다.

비는 우리의 의식을 주관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비 기능이 발달된 사람은 당연히 머리회전이 빠릅니다. 만약 생각을 지나치게 많이 하는 경우는 반드시 비가 상하게 됩니다. 이런 사람은 살이 빠지게 됩니다.

비(脾)라는 한자는 고기육과 낮을 비자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오장을 가족에 비유하자면 비는 계집아이와 같습니다. 이 계집아이가 활발하게 일하지 않으면 우리 몸에는 문제가 생깁니다. 예를들면 당뇨병은 비병입니다. 비가 주관하는 액체는 ‘침’입니다. 아이가 비위가 후천적으로 허약하다면 침을 질질 흘리게 됩니다. 어른도 마찬가지입니다. 이런것들은 모두 비가 허해져서 생깁니다. 이런 사람들은 보통 게으러기 마련입니다. 우리몸이 마르거나 침을 흘리거나 습종(습기로 인한 부종)이 생기는 것은 모두 비병에 속하는데 비를 치료하면 이런 증상들은 호전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