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북경’ 태그가 지정된 글

북경수도공항에도 무료 wi-fi가 되네요

한국가려고 북경수도공항에 왔습니다. 지난번 한국갈때만 해도 공항안에서 무료로 사용가능한 와이파이가 없었는데 오늘보니 중국전신에서 무료로 제공하는 와이파이 서비스가 있네요.

안그래도 공항에 너무 일찍 도착해서 뭘해야하나 고민했는데 인터넷하면서 시간을 떼우면 될것 같습니다.

북경이 갈수록 너무 좋아져서 걱정입니다. 한국과 좀 격차를 유지해야 하는데 이 발전속도라면 수년내에 한국수준에 도달하겠습니다.

한국에서 뵙겠습니다.

Advertisements

2010 베이징 국제 자동차 전시회가 열립니다

제 기억이 맞다면 베이징에서 열리는 자동차 전시회는 매년 열리지 않고 격년제로 열리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올해 자동차 전시회가 4월 25일부터 5월 2일까지 신국제전람센터에서 열립니다. 신국제전람센터는 공항근처 티엔주에 위치해 있어 접근성이 별로 좋지 않습니다.

이와함께 4월 23일부터 4월 27일까지 자동차 부품등은 옛 국제전람센터에서 개최된다고 합니다.

이 전람회에는 16개국 2100여개의 업체가 참여한다고 합니다.

베이징관광지 30만장 무료입장권 배포 이벤트

베이징관광국에서 춘절을 맞아 관광지 입장권 30만장을 배포하는 이벤트를 실시중입니다. 중국에서 핸드폰을 가지고 있는 분이면 참여가능합니다. 저도 어제 참여해서 오늘 베이징원인유적지(周口店) 입장권을 받았습니다. 아래의 설명을 참고하셔서 응모하십시오.

=============================

베이징 내 유명관광지 무료입장권 배부 이벤트 참여방법입니다

•이벤트기간 : 2010년 2월 3일-3월 15일

•이벤트 참가페이지 : http://www.visitbeijing.com.cn/lyzt/2010cjhjz/scenic/  (중문)

•이벤트대상 : 중국 핸드폰 사용자[특히 이둥(移动), 롄퉁(联通), 뎬신(电信) 사용자 / 샤오링퉁(小灵通) 사용자는 제외]

•참여방법

1) 홈페이지 접속 : 이벤트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해 이벤트 페이지로 들어간다.

2) 홈페이지 규정 열람 : 이벤트 규정과 활동 과정 및 관련 정보를 상세히 읽는다.

3) 등록 : 홈페이지에 명시된  안내에 따라 관광지를 선택하고 개인정보를 입력한다. (1인당 최대 3개 관광지 선택 가능)

4) 입장권 수령 및 결과 발표

개인정보를 입력한 다음날 홈페이지를 통해 합격 여부를 발표하며, 당사자는 발표 명단을 통해 자신의 이름을 확인한다.

5) 전자 입장권 발매 : 합격자 명단이 발표된 후 48시간 이내에 핸드폰 문자 메세지를 통해 전자 입장권을 보낸다.

6) 전자 입장권 환표

당첨된 사람은 2월 14일부터 3월 15일까지 핸드폰으로 발송된 전자입장권을 가지고 관광지로 가면 입장권으로 바꿔준다.

•무료입장권 발매 방식 : 이벤트 중의 모든 무료 전자입장권은 일률적으로 2차원 바코드 형태를 통해 발매된다.

•주의사항

1) 합격된 사람이 받은 전자입장권을 분실시에는 재발급이 안 된다.

2) 무료 전자입장권은 무료로 받을 수 있으며, 1회용이고, 휴대폰 1대당 1장밖에 받을 수 없다.

3) 유효기간 내에만 관광지 내에서 입장권으로 바꿀 수 있으며, 기간이 지나면 무효처리 된다. 유효기간은 전자입장권에 명시되어 있다.

4) 무료 전자입장권은 관광지 입장으로만 한정되며, 관광지 내 유료 서비스에 대해서는 해당되지 않는다.

5) 이벤트의 최종 해석권은 베이징관광국에 속한다.

구급차가 필요할 때는 120, 999로 전화하세요

베이징에 살면서 이런 경우가 생기지 않아야 하는데 혹시라도 환자가 발생해서 구급차가 필요할때는 120이나 999로 전화 하시면 됩니다.

몇일전 수업시간에 들었는데 전화해서 구급차가 도착하는데 걸리는 시간이 일본의 오오사까는 4분 40초, 동경은 5분 30초, 브라질 상파울로는 5~8분이 걸리는데 비해 베이징은 15분이 걸린다고 합니다.  총칭시는 5~20분이 소요된다고 하네요. 이정도의 시간이면 긴급을 요하는 환자의 경우는 조금 어려운 상황이 발생할 수도 있는 시간이라고 생각됩니다.

그래도 없는것 보다는 나으니 구급차를 부르는 번호 120, 999를 기억하십시오. 999는 중국어 9의 발음이 救와 같아서 중국어를 배운 사람이라면 외우기도 쉬울듯 합니다.

택시 미터기 요금 +1위안을 더 내셔야 합니다

어제 택시를 타니 미터기 요금보다 1위안을 더 내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기사한테 왜그러냐고 물었더니 기름값이 올라서 그렇다고 하더군요. 몇년전에 칭따오에 갔을때 그곳도 그런식으로 미터기 요금에 1위안을 추가로 받더군요. 그래서 그런모양인가보다 하고 1위안을 더내고 내렸습니다.

오늘 신문을 뒤져보니 기릅값이 리터당 7.1위안 이상이면 이런식으로 요금조정을 한다고 하네요. 어제는 갑자기 정해졌는지 차안에 안내문도 없고해서 택시기사한테 낚인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는데요….

베이징 택시요금이 인상되었다는 우울한 소식이었습니다. 앞으로는 택시보다는 지하철, 버스를 주로 이용해야겠습니다. 지하철도 학생입장인 저로서는 지하철 한번 탈 비용이면 버스 열번을 탈 수 있어서 고급교통수단인 지하철보다는 버스 위주로 다녀야 할것 같습니다.

오늘도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요즘들어 베이징이 마치 설국으로 변한 느낌입니다. 올해 들어 벌써 4번째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1일에 첫눈이 왔었고, 9일에도 조금 내렸고, 10일에는 20cm라는 큰눈이 왔는데 이 눈이 채 녹기도 전에 오늘 또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월동장구에 눈오는것에 대비해 부츠도 하나 장만해야 할듯 합니다.

위의 사진은 지난 10일 큰눈이 내린뒤 오후에 아파트단지 내부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사진을 클릭하시면 더 많은 사진을 보실수 있습니다.

오늘밤 최저기온이 영하4도까지 내려간다고 합니다

오늘 첫눈이 오고 첫한파가 베이징을 강타했는데요 11월초에 이런한파가 불어닥친것은 아주 드문일이라고 합니다.

사실 가을에서 겨울로 넘어가는 시기가 베이징에서 아파트 생활 하시는 분이라면 다 공감하겠지만 가장 추울때입니다. (물론 봄에서 여름으로 넘어갈때도 좀 춥습니다만..) 개인난방이 아니고 중앙난방이라면 11월 15일부터 3월 15일까지 열공급이 되기때문입니다. 올해는 11월 7일부터 시운전에 들어가서 15일에 평균실내기온 16도에 도달시킨다는 보도를 보았습니다. 내년부터는 이 기준점이 2도 높아져서 실내온도 18도가 기준이 된다고 합니다. 만약 이 기준온도에 미달될때는 난방비용을 되돌려 준다고 합니다.

난방비용은 임대계약에 따라 다르겠지만 베이징은 주인이 그 비용을 부담합니다. 부담하는 비용이 얼마나 될까요. 대략 4가지정도의 공급가격 ((民用市热力集团统一供暖价格是24元/建筑平方米;民用燃油、燃气、电锅炉供暖价格是30元/建筑平方米;燃煤锅炉直供民用供暖价格为16.5元/建筑平方米;燃煤锅炉间供民用供暖价格为19元/建筑平方米(http://news.bjnews.com.cn/2009/1027/48686.shtml) ))이 있는데 우리로 치면 지역난방공사(중국에서는 열공급회사라고 합니다)에서 제공하는 난방댓가로 11월 15일부터 3월 15일까지 4개월동안 1평방미터당 24위안(4320원)의 비용을 내야합니다.

저같은 경우는 110평방미터에 살고 있으니 주인이 2640위안(475,000원)의 비용을 내야합니다. 이걸 4개월로 나누면 한달에 660위안(대략 현재환율로 10만원 조금넘는 한국돈)의 난방비를 내면 됩니다. 한국에 비하면 아주 저렴할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