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광고

‘소학’ 태그가 지정된 글

차도가 있을때 병은 심해진다

관리는 관직이 조금 올라가면 게을러지며, 병은 차도가 조금 있을때에 더 심해지며, 재앙은 게으르고 나태해질 때에 생기며, 효도하는 마음은 처와 자식으로 인해 줄어든다. 이 네가지 경우를 살펴서 늘 처음과 한결같도록 끝까지 신중해야 한다. “시경” 에도 ‘처음은 제대로 잘하지만 끝을 잘 맺는 경우는 드물다’라는 말이 있다. (설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