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우울증’ 태그가 지정된 글

마인드 리셋 Mind Reset

우리 마음은 몸을 조절하는 슈퍼컴퓨터입니다. 동식물 가릴 것 없이 슈퍼컴퓨터와 같은 조절 장치가 작동하고 있습니다. 우리 안에 부처가 있고, 우리 안에 하나님이 살아 계신다고 함은 이를 일컫는 말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번뇌가 쌓이고 병으로 고통 받습니다. 왜 그럴까요?

우리 안의 슈퍼컴퓨터가 고장이 난 것일까요? 아닙니다. 슈퍼컴퓨터는 여전히 잘 작동하고 있지만, 공포와 탐욕에 의해 단지 결과물이 조금 이상하게 나왔을 뿐입니다.

우리는 매일 잠을 잡니다. 우리가 잠들면 우리의 몸과 마음이 회복됩니다. 우리 안의 슈퍼컴퓨터인 우리 마음은 항상 작동하지만 특히 잠이 들면 아주 원활하게 우리를 회복시키게 됩니다. 그러나 우리가 무의식적으로 우리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삽입된 몇몇 프로그램들은 우리 마음을 제약시켜 우리의 몸과 마음을 완전히 회복시키지 못하게 만듭니다.

스무살 이전의 기억들중 공포나 죄책감을 유발하는 사건들이 누구에게나 있을수있는데 이러한 공포와 죄책감이 만든 프로그램을 삭제하면 우리의 몸과 마음이 건강해질 수 있습니다.

물에 빠졌다.
길을 잃었다.
머리나 팔다리에 심하게 충격을 받았다.
부모 형제 친구로부터 심한 구타 또는 왕따를 당했다.
부모 형제와의 관계가 원만히 못했다.
어떤 계기로 심한 죄책감을 갖게되었다. 등등

어린시절의 이러한 기억들은 무의식적으로 공포나 죄책감을 일으킬수 있는데 이는 우리마음의 작동을 제약하며, 오감을 제한시키는데 시력약화, 비염, 중이염, 치아손상 등의 질병으로 나타나거나 공황장애, 우울증, 불면증,분노장애 등의 증상을 야기시킵니다. 우리마음을 리셋하면 마음도 편안해질뿐 아니라 질병에서 벗어나고 건강해 집니다.

우리안의 슈퍼컴퓨터를 제약하는 이러한 기억들을 어떻게 없앨 수 있을까요? 방법은 지극히 간단합니다.

자는척하면 됩니다. 자는척하면서 이러한 기억들을 떠올리면 기억들은 오감을 통해 재현이 됩니다. 오감을 통한 재현이 이루어지면 이기억들은 공포나 죄책감이라는 태그를 떼고 단순한 과거사건으로 저장되게 됩니다. 물에 빠져 죽을 뻔한 기억이 있다면, 자는듯한 편한 자세를 취한 다음 기억을 떠올리면 됩니다. 오감으로 그 기억이 재생되면 그 기억은 공포라는 태그를 떼내게 됩니다.

(1) 먼저 어린 시절과 관련된 부정적 기억들을 노트에 정리합니다. 충격이 컸던 사건부터 자세히 적어봅니다. 보통 한 두개 이상은 당연히 있습니다. 몸이 아주 안좋은 사람의 경우, 10개 정도가 되기도 합니다.
(2) 자는 듯한 편한 자세를 만들기 위해서는 편한 소파에 기대어 앉거나 누울 수도 있습니다.
(3) 눈을 먼저 감고, 눈을 감은 상태에서 눈썹을 본다고 생각하십시오.
(4) 심호흡을 20회 하십시오. 아주 천천히 숨을 길게 내쉬면 됩니다.
(5) 몸과 마음이 충분히 이완된다음 기억을 떠 울리십시오. 오감을 모두 이용해 떠올려야 합니다.
(6) 심한 충격이 있었던 기억은 혼자서 떠올리기 힘들 수 있습니다. 이때는 누군가 옆에서 손을 잡아주거나, 기억을 떠올리게 도와주면 좋습니다.

영대(靈臺) – 우울증과 불면증을 치료하는 혈

영대(靈臺)에 대해서는 이미 귀에 익숙할 것입니다. 오늘날 감숙성 평량이라는 곳에는 영대현이라는 지역이 있습니다. 이 지방은 고대 실크로드의 지선으로 깊은 역사적 연원을 가지고 있습니다. 유명한 유적인 옛영대가 이곳에 있습니다. 전설에 의하면 옛영대는 주문왕이 밀수국(密須國)을 정복한 기념으로 세운것입니다. 뒤에 주문왕이 이곳에서 천문을 관찰하고 하늘에 제사를 지냈다고 합니다. 왕권을 신성화하는데 사용했던 지역이었습니다.

중의에서는 오장육부[ref]오장은 심,간,비,폐,신을, 육부는 담,위,대장,소장,방광,삼초를 말합니다. 장은 음에 속하고, 부는 양에 속합니다.[/ref]에다 그 역할에 따라 일정한 직위를 붙였습니다.  여기에 따라서 심(心)은 “군주의 기관”이라는 직위를 부여 받았습니다. 영대의 영(靈)은 신령하다는 의미고 심(心)을 지칭합니다. 또 대는 받침대를 의미합니다. 그래서 영대는 군주가 덕을 선포하는 정치적인 곳입니다. 이러한 지역은 우리가 알다시피 반드시 청결하고 청정하고 외부인의 출입이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옛날사람들은 “영대는 심이고 맑고 막힘이 없다. 그래서 우환이 없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정도 말하면 눈치채셨겠지요. 영대는 심(心)과 깊은 관련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혈의 작용은 수심양성(修心養性 심을 닦고 성을 기르는)에 있으며 정신의식에 관련된 병(神志病)을 치료합니다. “현대인은 매일 부귀공명을 쫓다보니까 정신없이 바쁘게 살고 있습니다. 그래서 심(마음)이 청정한 경우가 아주 드뭅니다. 각종 정서에 관련병 즉 불면증이나 우울증에 걸리기 쉽습니다. 물질생활은 윤택해 지지만 행복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아주 적습니다. 이런 문제들의 증세는 바로 심(마음)과 연관되어 있습니다.

영대혈은 등쪽에 있으며 위쪽으로 올라가면 심유(心兪)혈과 신도(神道)혈을 만나게 되며 심이라는 군주기관의 다스림이 미치는 지역입니다. 우리의 정서가 불안하고 마음이 좋지않은 때에는 먼저 생활중의 많은 “쓰레기”들이 영대안에 있지 않나 생각해 보아야 합니다. 이때에는 앉은뒤 영대를 청소해 주어야 합니다. 최근 원활하게 처리되지 않은 일이 있었나요? 이런일이 정말 중요한 일인가요? 심지어는 음식도 먹지 못하고, 잠도 자지 못하고, 초췌하지는 않습니까? 한번 청소해서 이런 쓰레기들을 밖으로 내보냅시다. 영대가 아주 미세한 부분까지 깨끗해 지면, 심은 군주의 직능을 제대로 수행할 수 있습니다. 이러면 각각의 장부들이 맡은 일을 잘 처리할 수 있습니다. 우리의 인체는 “정밀기계”입니다. 이 정밀기계를 평온하게 움직이려면 생활중의 각종 잡다한 일들을 잘 처리해야 합니다.

때때로 정서가 불안해서 우울하거나 항상 슬프거나, 비기가 강해지거나 오래된 생각이 자꾸 발목을 잡거나 또는 원인불명의 불면증에 시달리거나 할때는 영대혈을 마찰해주면 이런 증세들을 야기했던 원인이 사라집니다. 방법은 간단합니다. 먼지털이개로 먼지를 털어내는 것과 똑같습니다. 관광지 같은데서 파는 안마망치를 하나사서 아무때나 이 영대혈을 두드려 주면 좋습니다. 물방울이 바위를 뚫습니다. 작은 힘이라도 끊임없이 노력하면 성공할 수 있습니다. 안마망치로 두드리면 병에 걸리지 않습니다. 계속 두드리면 마음속과 신체에 있는 “작은먼지”들이 그림자처럼 사라지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