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주무왕’ 태그가 지정된 글

중용中庸 제19장

공자가 말했다. “주무왕과 주공은 효도에 통달한 사람들이어라! 효도라는것은 앞선 사람의 의지와 지향점을 잘 계승하고, 앞선 사람이 끝맺지 못한 일을 전하여 잇는것이다. 매년 봄 가을에 제사를 지낼때 선조의 종묘를 잘 수선하고, 제사의 기구들을 잘 배열하고, 선조들이 전해준 의복을 잘 준비하고, 조상에게 신선한 음식으로 제사지낸다.

종묘에서 제사를 거행하는 예는 왼쪽에는 소를 오른쪽에는 목의 순서로 배열하고, 제사를 돕는 사람들은 그 작위의 높고 낮음에 따라 배열해 그 귀천을 구별하고, 제수품을 갖다 바치는 사람들은 제사중 맡은 일에 따라 배열하여 재능이 높고 낮음을 구별하고, 사람들이 술을 마실 때에는 낮고 어린사람들이 연장자에게 술을 바쳐 조상의 은혜가 아래 사람에 까지 널리 퍼지고, 연회때에는 머리카락이 검고 희냐에 따라 배열하여 나이가 많고 적음에 따라 순서를 정했다. 조상의 위패는 선왕보다 앞에두어 선왕이 제정한 제례에 따른다. 선왕이 전하여준 음악을 연주하고, 선왕이 존경하던 열조열종을 중히 여기며, 선왕이 사랑하던 자손과 신하를 아끼고 보호하여 이미 죽은 조상이 마치 살아 있는 것처럼 하는 것이 바로 효도의 최고 경계이다.

하늘에 제사지내는 예와 땅에 제사 지내는 예는 황천후토의 공덕에 보답하는 것이다. 종묘에 제사지내는 예는 조상의 은덕에 보답하는 것이다. 만약 하늘의 제사와 땅의 제사를 분명하게 한다면 오년마다 조상에게 지내는 큰제사와 천자와 제후가 사계절에 종묘에 제사지내는 뜻을 알게된다. 이러면 나라를 다스리는것은 자신의 손바닥에 놓인 물건을 다른사람에게 보여주는것과 같이 아주 쉽다.”

중용中庸 제18장

공자가 말했다. “걱정 근심이 없는 사람은 주문왕 밖에 없을것이다! 그는 현명하고 덕있는 왕계를 아버지로,  성인인 무왕을 아들로 두었다. 아버지는 그 왕조를 세워 그에게 주었고, 자식은 그것을 계승하여 문왕이 남긴 일들을 완성했다.

주무왕은 그 증조부인 태왕과 할아버지인 왕계, 아버지인 문왕의 업적을 계승했다. 갑옷을 입고 상의 주왕을 토벌하여 주왕의 잔인하고 포악한 통치를 뒤집어버리고 모든 천하를 다스렸다. 자신은 천하에 이름을 알려 그 드러남을 잃지 않았다. 존귀한 천자가 되어 천하의 부를 고르게 사용하여 죽은후에 뒷사람들이 종묘에서 그를 제사지냈고, 자자손손 주왕의 왕업을 영구히 지켰다.

주무왕은 말년에 천명을 받아 천자가 되었다. 그래서 주공이 성왕을 보좌하여 문왕, 무왕의 덕업을 완성했다. 증조할아버지를 태왕으로 , 왕계를 왕으로 추존해서 천자의 예로써 태왕이전의 선조들에게 제사를 지냈다. 이러한 예법은 바로 제후, 대부, 사계층 및 일반백성에게까지 미쳤다. 만약 아버지가 대부고 아들이 사라면 아버지가 돌아가신뒤 대부의 예로써 장사를 지내고 자식은 제사를 지낼때에는 사의 예법을 사용했다. 만약 아버지가 사이고 자식이 대부라면 아버지가 돌아가신뒤 장사지낼때는 사의 예로써 장사를 지내고 자식은 제사를 지낼때에는 대부의 예를 사용했다. 방계친척의 상을 당해서는 일반백성으로부터나 대부에 이르기까지 일년상을 지냈다. 부모상을 당해서는 일반백성으로부터 천자에 이르기까지 3년의 예로써 모셨다. 부모의 상을 당해서는 잘살거나 못살거나의 구별없이 천자나 일반백성이나 모두 같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