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로 건너뛰기
Advertisements

‘중국’ 태그가 지정된 글

27일부터 3박4일 일정으로 상해에 갑니다

하도 일정이 변동이 되어서 이 일정은 제대로 진행이 될지 모르겠습니다.

중국을 떠나온지 대략 2년 3개월만에 다시 중국에 잠시 일보러 갑니다.

베이징이 아니라 상하이라 좀 아쉽지만 한번도 가보지 못한곳이라 기대가 됩니다.

재밌고 기분좋은 일이 많이 생겼으면 합니다.

Advertisements

기연을 찾아 떠나는 여행- 운남 1

2009년 여름, 여름 방학을 맞이하여 운남의 소수민족지역을 탐방할 기회가 있었다. 필자가 공부한 중앙민족대학교는 학교 특성상 의무적으로 소수민족지역에 가서 현지 조사를 해야 한다. 전야조사(田野調査)라고 하는 프로그램인데, 학교에서 모든 경비를 부담하는 것으로 학생은 비행기를 제외한 기차, 버스 등의 교통비와 숙박, 그리고 하루 한화 2천원(식비-현지기준 한끼 천원) 가량의 경비를 쓸 수 있다. 말이 좋아 전액 부담이지 사실 오지에 가면 영수증 같은 건 받지도 못한다

더 읽기

중국의 소수민족 이야기

세계에서 3번째로 큰 땅덩이를 가지고 있고, 또 세계에서 제일 많은 인구를 가진 중국. 그들은 많은 인구만큼이나 많은 문화적 차이를 가지고, 서로 다른 언어를 구사하며 살아가고 있다. 지리적으로 보면 한랭대, 아열대, 열대우림, 고산지대, 사막지대 등등, 문화적으로 보면 중원의 문화를 비롯하여 불교문화, 아랍문화, 인도문화 등등 큰 땅덩이만큼 많은 것을 포용하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중국에는 56개의 민족이 모여 살아가는 나라다.

더 읽기

중국 프레스기가 필요한 분은 연락주세요

얼마전에 친구회사에서 중국제 프레스기를 도입했습니다. 총무게가 오십톤이 넘는 육중한 무게의 프레스였는데 이걸 설치할때 중국의 조립기술자와의 원활한 의사소통을 위해 제가 통역을 도와준 적이 있습니다.

그때 그 기술자와 친해져서 그 회사의 프레스기가 혹시 필요한 한국 내의 회사가 있다면 연결해 주기로 약속하 적이 있습니다.

업무용, 실험용, 연구용등 각종 프레스기를 원하는 대로 주문(또는 기존의 모델포함)이 가능합니다. 필요하신 분은 연락주십시오. 중국제가 가격이 한국에 비해 많이 저렴해서 기계자체가 폼은 안나도 가격경쟁력은 있습니다.

한국과 중국의 빙수 비교

중국에서 사먹은 빙수의 모습은 대략 모두 다 이런식입니다. 위로 한정없이 높이 쌓아줍니다.

이에 반해 한국빙수는 큰그릇(깊이가 있는 그릇)에 담아줍니다.

한국 빙수는 달아서 좋고 중국 빙수는 담백한 맛이 살아있어 둘 다 좋습니다.

중국 비자신청시 초청장이 필요합니다

최근 언론에서 중국 비자가 강화되었다고 해서 중국대사관 사이트에 가서 비자시청시 구비서류를 찾아보니 다음과 같이 나옵니다.

1. 중국 외교부로부터 권한을 받은 기관의 초청장 또는 초청확인서
2. 비자신청서
3. 여권용 사진1매, 명함1장
4. 여권 원본
5. 중국측 호텔의 예약확인서, 왕복항공권 또는 연결 항공권

과거에는 1번 서류는 필요 없었던걸로 기억하는데 아마 여행사에 신청하면 여행사에서 알아서 처리해 주겠지요. 명함도 왜 제출해야 하는 건지 참 의문입니다. 중국의 경우 교류도 점점 많아지고 하는데도 불구하고 무비자입국은 고사하고 과거에 제출하지 않았던 서류까지 제출하라고 하니 퇴보해도 한참 퇴보하는것 같습니다.

중국 있을때 저는 제주위에 불법체류하는 분을 전혀 보지 못했는데 더러 이런 분들이 계신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입국조건이 까다로워지면 오히려 불법체류가 근절되는게 아니라 더 많아지지 않을까 걱정되기도 합니다.

중국에서 이곳의 글을 읽는 방법

중국에서는 제 블로그에 제대로 접속할 수가 없다고 합니다. 아마 이것도 전지역에 걸친 문제는 아니고 일부지역을 제외한 상황이라고 생각합니다.

제 생각에는 제 블로그가 WORDRPRESS.COM에서 서비스하는데 이 블로그 툴이 원하는 사람 누구나 제한없이 블로그 개설을 허용하고 있기 때문에 중국정부의 입맛에 맞지 않는 정보를 제공하는 블로그를 차단하기 위해 트위터나 페이스북처럼 중국의 뛰어난 차단기술을 사용하여 막고 있는것으로 보입니다.

이럴때 제글을 직접 접속을 통하지 않고도 볼 수 있습니다.

첫재는 rss기능을 이용해서 https://jungyong.com/feed 를 자신이 좋아하는 rss 프로그램으로 보면 좋지만 이것도 중국에서는 쉽지 않습니다. 구글의 리더라는 rss 서비스를 이용하면 무리없이 구독 가능합니다.

둘째는 제 블로그 사이드바에 있는 ‘이메일 구독신청’을 이용해서 구독신청을 하시면 제가 글을 발행함과 동시에 메일로 제 글이 전달됩니다.

제가 올리는 글이 중국에 거주하시는 분들에게 유용한 글들이 있는데 보아야 할 분들이 못보고 계셔서 답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