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에 쏙드는 표일배를 찾았습니다

보이숙차를 마실때는 제가 가지고 있는 자사호에다 우려 먹으면 됩니다. 그런데 생차를 우리거나 다른 차를 우려 마실려면 개완등을 이용해서 우려야 하는데 사실 이게 좀 귀찮습니다. 그래서 그동안은 지난번에 다심문화원에서 차를 사고 얻어온 표일배(飄逸杯)를 사용했었는데 이게 무늬만 대만제지 사실 중국에서 만든 짝퉁 표일배라 성능이 썩 마음에 들지 않았습니다. 게다가 결정적으로 물을 잘 내리질 못해 버려야 겠다고 생각중이었습니다. […]

Read More 맘에 쏙드는 표일배를 찾았습니다